• 아시아투데이 로고
“임영웅 팬 심으로 나왔다”…‘사랑의 콜센타’에 등장한 찐 팬 스타는?

“임영웅 팬 심으로 나왔다”…‘사랑의 콜센타’에 등장한 찐 팬 스타는?

기사승인 2021. 06. 17. 2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콜
‘사랑의 콜센타’ ‘사랑의 콜센타’ 톱6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만능6’ 문희경·이현우·하재숙·간미연·김슬기·김법래와 마성의 무대를 선보인다./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사랑의 콜센타’ 톱6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만능6’ 문희경·이현우·하재숙·간미연·김슬기·김법래와 마성의 무대를 선보인다.

17일 방송되는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60회에서는 톱6가 연기면 연기, 노래면 노래, 못하는 게 없는 만능엔터테이너들인 문희경·이현우·하재숙·간미연·김슬기·김법래와 이전에 본 적 없던, 빛나는 카리스마 대결을 펼치며 현장을 후끈 달군다.

‘만능6’ 명품 배우들은 오프닝부터 심상치 않은 등장곡으로 강렬함을 뿜어내는 무대를 열었다. 특히 빨간 글로브를 끼고 임영웅의 ‘두 주먹’을 부르며 나타난 ‘만능6’ 중 한 명은 ‘미스터트롯’ 경연 때부터 임영웅 팬이었음을 수줍게 고백하며 오직 임영웅을 향한 팬심으로 출연했다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특히 이 배우는 실제 스튜디오에서 임영웅과 눈도 마주치지 못하고 발만 동동 구르는가 하면 임영웅을 볼 생각에 녹화 전에 청심환까지 먹었다고 밝혔다.

강변가요제 대상 출신으로 최근에는 래퍼 변신을 감행했던 문희경은 직접 작사한 랩으로,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인 후 “누구를 좋아하냐”라는 MC붐의 말이 채 끝나기도 전에 “장민호요!”를 외쳐 큰 웃음을 선사했다. 김슬기도 어머니의 열렬한 톱6 사랑을 전했고, 이현우도 장인어른이 경연 때부터 사콜 무대까지 톱6의 모든 것을 분석하며 보셨다고 각별함을 밝혀 현장의 열기를 드높였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1대1 맞대결에 앞서 진행되는 선전포고 대신 ‘애드리브 상황극’ 연기 대결이 벌어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톱6는 유명 드라마 OST 메들리로 여심 저격 무대를 탄생시켰다. 임영웅은 드라마 ‘신들의 만찬’ OST ‘잊었니’를, 영탁은 ‘파리의 연인’ 삽입곡 ‘거짓말’, 이찬원은 ‘추노’ OST ‘낙인’ 등을 선보였다.

제작진은 “노래, 연기, 예능까지 다 되는 명품 배우들과 톱6의 대결이 목요일 밤을 강타하는 힐링 에너지를 선사할 것”이라며 “노래 대결뿐 아니라 웃음 넘치는 명품 연기 대결로 스트레스를 화끈하게 날려버리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