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펜트하우스3’ 엄기준, 정체 아는 온주완 등장에 ‘긴장’

‘펜트하우스3’ 엄기준, 정체 아는 온주완 등장에 ‘긴장’

기사승인 2021. 06. 18. 2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10618 펜트하우스3_엄기준X온주완
‘펜트하우스3’ 엄기준이 온주완과 마주한다./제공=SBS
‘펜트하우스3’ 엄기준이 온주완과 마주한다.

18일 방송될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에서는 주단태(엄기준)가 백준기(온주완)의 등장해 불편한 기색을 보이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주단태가 백준기의 부모를 죽이고 전 재산을 가로챘다는 충격적인 과거가 드러났는데, 사실 주단태의 본명이 백준기라는 진실도 드러났다. 주단태를 만나기 위해 로건리(박은석)와 함께 한국에 온 백준기가 주단태 앞에 나타나 긴장감을 높였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스틸컷에는 백준기가 주단태, 이규진(봉태규), 하윤철(윤종훈), 유동필(박호산)이 한자리에 모여 있는 헤라클럽 모임에 등장한 모습이 담겼다. 천수지구를 다시 재개발 지역으로 만들기 위해 뜻을 모은 헤라클럽 멤버들이 술잔을 부딪히며 기뻐하고 있는 순간 양복 차림의 백준기가 나타나 헤라클럽 모임에 합류한다. 그리고 이내 백준기가 한 손에 술잔을 들고 함박웃음을 지어 보이며 헤라클럽 멤버들과 어울리는 것.

반면 주단태는 백준기가 나타나자 초조하고 불안한 표정을 내비치다, 백준기를 향해 분노에 찬 날카로운 눈빛을 쏘아붙인다. 지난 2회 엔딩에서 심수련(이지아)과의 실랑이 끝에 주단태에게 들킬 위기에 처했던 백준기가 과연 어떻게 헤라클럽 모임에 나타나게 된 것일지 궁금증을 모은다.

제작진은 “주단태의 과거를 알고 있는 백준기의 등장으로 헤라팰리스가 요동치게 될 것”이라며 “두 사람의 숨겨진 이야기를 18일(오늘) 밤 방송에서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18일 오후 10시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