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유근 군인공제회 이사장, 호국보훈의 달 맞아 유해발굴감식단 위문

김유근 군인공제회 이사장, 호국보훈의 달 맞아 유해발굴감식단 위문

기사승인 2021. 06. 21. 1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식요원 격려 위문금 전달
clip20210621165813
김유근 군인공제회 이사장이 21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내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을 방문, 감식단 신원확인센터 로비에서 유해발굴자 명단을 확인하고 있다. /제공=군인공제회
군인공제회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에 위문금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김유근 이사장을 비롯한 군인공제회 임직원들은 이날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내에 있는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을 방문, 전국 각지에서 고생하는 유해발굴감식단 요원들을 격려하기 위한 위문금을 전달했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에서 추진하는 유해발굴 사업은 6·25전쟁 당시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쳤으나 미처 수습되지 못한 12만 3000여 호국용사들의 유해를 찾아 조국의 품으로 모시는 호국보훈사업이다.

이달 말 비무장지대(DMZ)내 화살머리고지 유해 발굴이 마무리되고, 최대 격전지였던 백마고지로 유해 발굴이 확대될 예정이다.

이날 김 이사장은 “백마고지 유해 발굴 현장을 방문해 조국을 위해 목숨 바친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지만 코로나19 상황으로 여의치 않아 보훈사업을 펼치고 있는 유해발굴감식단에 성금을 전하는 것으로 대신한다”며 “앞으로도 군인공제회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ESG 경영의 첫걸음이라는 마음으로 다양한 공익사업에 앞장 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군인공제회는 매년 6월 호국보훈의 달이면, ESG경영을 실천하는 차원에서 국립 서울현충원 현충탑 참배를 비롯해 6·25참전 국가유공자 위문, 호국보훈의 달 캠페인 등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호국·보훈의식 함양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아울러 6·25참전용사 생계 지원금 전달, 추석 명절 불우이웃돕기 등 공익사업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