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나홍진 감독 기획·제작한 ‘랑종’, 다음달 14일 개봉 확정

나홍진 감독 기획·제작한 ‘랑종’, 다음달 14일 개봉 확정

기사승인 2021. 06. 22. 08: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랑종
나홍진 감독이 기획·제작한 영화 ‘랑종’이 다음달 14일 개봉을 확정하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제공=쇼박스
나홍진 감독이 기획·제작한 영화 ‘랑종’이 다음달 14일 개봉을 확정하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랑종’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린다.

영화는 나홍진 감독이 기획·제작하고 태국 호러 영화의 새 지평을 연 ‘셔터’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이 연출을 맡아, 세계적인 이목을 집중시키며 국내외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압도적인 분위기 속 미스터리한 비주얼로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짙은 안개로 둘러싸인 깊은 숲 한가운데 자리한 석상의 모습은 영화의 배경이 된 태국 북동부 이산 지역의 이국적인 풍광을 고스란히 드러내며 그곳에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여기에 시작과 끝을 알 수 없이 뒤얽혀 내려오는 덩굴과 바위 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깊은 나무뿌리, 가지런히 놓인 촛대 등 석상 주변을 둘러싼 기이한 풍경은 ‘신이 부른 핏줄’이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영화가 선사할 극강의 스릴을 기대케 한다.

‘랑종’은 다음달 14일 국내 개봉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