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지나간 시민의 삶 담긴 ‘옛 사진전’ 순회 개최...옛건물·거리 등 기록 전시

기사승인 2021. 06. 22. 12: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월 23일부터 3주간 테마별 옛 사진 순회 전시
고이 간직하고 있던 사진을 기증받아 이루어진 전시회
옛 사진 전시
전남 순천시는 23일부터 과거 순천시의 변화된 모습을 담은 사진전을 23일 순천시 시정자료관을 시작으로 3주간 순회 전시회를 갖는다. /제공=순천시
순천 나현범 기자 = 전남 순천시는 ‘우리 삶의 배경은 순천입니다!’를 주제로 23일부터 3주간 순천의 변화된 모습을 기록한 옛 사진 순회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사진전은 10개 분야 주제 전시와 함께 시민 삶이 담긴 옛 사진이 전시돼 순천시 변모와 생활상을 엿볼 수 있다. 사진전을 통해 옛 건물과 거리, 동천, 그때 그 학생들, 행정, 새마을 운동 등 테마별로 전시될 예정으로 사라진 과거의 모습과 함께 현재를 비교해 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옛 일상 사진 전시는 시민들이 장롱 속에 고이 간직하고 있던 사진을 기증받아 이루어진 전시로 관혼상제를 중심으로 한 개인의 생애를 집중한 전시다. 특히 송광면 이읍마을의 ‘추억의 옛 사진관’ 사진을 통해 수몰지역의 옛 모습도 함께 볼 수 있어 진한 향수를 느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어른들은 과거를 추억하고 어린이들은 사라진 옛 일상 모습을 볼 수 있어 가족이 함께 소통하는 세대 공감 시간을 될 것”이라며 “고스란히 시민 삶 속의 배경이 된 순천의 옛 사진을 보고 시민들이 자부심을 느끼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순회전시는 23일 순천시 시정자료관(삼산도서관) 전시를 시작으로 30일부터는 순천만습지센터 로비, 7월 7일부터 순천시청 로비에서 일주일씩 진행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