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車 개소세 30% 인하 연말까지…최대 143만원 혜택

車 개소세 30% 인하 연말까지…최대 143만원 혜택

기사승인 2021. 06. 22. 13: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DSC_1124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정책이 올 연말까지 연장된다.

기획재정부는 22일 국무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개별소비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개소세 인하 혜택은 당초 이달 말 종료 예정이었지만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달 6개월 연장하기로 발표한 바 있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자동차를 구매하려는 소비자는 최대 143만원(개소세 100만원, 교육세 30만원, 부가세 13만원)의 세금 인하혜택을 받을 수 있다.

출고가격 3500만원의 승용차를 구매할 경우 개소세와 교육세, 부가세를 포함해 총 75만원의 세금 인하혜택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정부는 이번 개정안을 통해 승용차 판매가 크게 늘어나 하반기 경기 회복을 위한 내수진작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부에 따르면 2015년 이후 개소세 30% 인하 기간 중 월 평균 승용차 판매량은 14만대로, 개소세 인하를 적용하지 않았던 기간보다 8.5% 증가했다.

개정안은 대통령 재가와 공포 절차를 거쳐 시행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