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UAE 영사공동위 개최, 코로나 접종 증명서 인정 등 코로나 협력

한-UAE 영사공동위 개최, 코로나 접종 증명서 인정 등 코로나 협력

기사승인 2021. 06. 24. 12: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624124428
23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이헌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과 파이살 루트피 UAE 외교부 영사차관보가 제1차 한-UAE 영사공동위원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외교부
이헌 외교부 재외동포영사실장은 23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제1차 한-UAE 영사공동위원회’에서 파이살 루트피 UAE 외교부 영사차관보와 만나 협의했다고 외교부가 24일 밝혔다.

두 나라는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서를 상호 인정하는 제도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또 우리 측은 사건·사고 등을 담당하는 관계기관 간에 핫라인이 구축될 수 있도록 UAE 측에 제안했다.

또 한국인이 현지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을 때 UAE 측의 신속한 방역 조치와 치료 지원도 요청했다.

두 나라는 영사공동위 설치에 관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하고 정례화하기로 합의했다. 이어 코로나19 장기화에도 출입국·체류 편의 증진으로 인적교류를 활성화하고 상대국 내 자국민 보호 등의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한-UAE 간 제2차 영사공동위원회는 다음해 서울에서 열린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