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30세대 64.3%, ‘통일 필요’… ‘전혀 필요하지 않다’ 10.5%

2030세대 64.3%, ‘통일 필요’… ‘전혀 필요하지 않다’ 10.5%

기사승인 2021. 06. 29. 17: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재인정부 통일방안엔 65.7% 공감
브리핑하는 차덕철 통일부 부대변인
차덕철 통일부 부대변인이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연합
통일부는 29일 지난 1월 19일부터 27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 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통일의 필요성에 대한 온라인 조사 결과를 밝히며, 64.3%가 통일이 필요하다고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문재인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민족공동체통일방안’에 대해서는 65.7%가 공감한 것으로 드러났다.

통일이 ‘매우 필요하다’는 답변은 15.4%, ‘어느 정도 필요하다’는 답변은 48.9%로 집계됐다. ‘별로 필요하지 않다’는 25.3%가, ‘전혀 필요하지 않다’는 10.5%가 응답했다.

문재인정부가 추진하는 민족공동체통일방안에 대해서는 ‘매우 공감’이 14.0%, ‘어느 정도 공감’이 51.7%의 답변을 얻어 65.7%가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감하지 않는다고 답변한 비율은 34.5%다.

남북한 관계에 대해 묻는 질문엔 ‘평화적 공존 후 통일 추구’ 답변이 37.4%로 가장 높았고, ‘평화적 공존 후 후세대가 통일 추구 여부 결정’은 28.8%로 뒤를 이었다. ‘항구적으로 평화적 공존상태 유지’는 18.5%, ‘평화적 공존과 통일 동시 추구’는 15.5%였다.

북한이 한민족의 구성원이냐는 질문엔 ‘동의한다’가 47.5%, ‘동의하지 않는다’는 18.2%를 얻었다.

통일의 편익에 대한 질문에서 ‘통일에 따른 막대한 세금증가, 예산투입, 복지축소 등을 이유로 통일을 해서는 안 된다’고 답한 비중이 34.3%였다. ‘동의하지 않는다’는 27.3%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통일부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에 의뢰해 지난 1월 19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됐으며 전국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 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 방식으로 시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2.19%p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