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네덜란드,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교차접종 허용

네덜란드,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교차접종 허용

기사승인 2021. 07. 09. 14: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네덜란드 보건위원회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교차접종시 항체 더 생성 연구 결과 발표
교차접종 효과적이나 단기적 이상증상 발생 가능성도 더 높아
얀센 백신 부스터 및 교차접종 가능성도 연구 중
인니 교민·주재원들 접종한 AZ 백신
네덜란드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교차접종을 허용한다고 밝혔다./사진=AP 연합
네덜란드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교차접종을 허용한다고 현지 언론들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단 네덜란드 보건위원회는 1차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2차 화이자 교차접종만 허용한다는 단서를 달았다.

보건위원회는 평균 연령 58세, 400명 이상의 실험 참가자들에게 2주 간격으로 두 차례 백신을 접종하고 백신 간의 조합을 비교 연구했다. 그 결과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교차접종시 단일접종보다 코로나19 항체가 더 많이 생성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화이자(1회차)와 아스트라제네카(2회차)의 교차접종의 경우 아스트라-화이자 교차접종에 비해 항체가 수치가 낮게 나타났다.

보건위원회는 교차접종이 효과적이고 안전하지만, 접종 후 단기 이상증상 발생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다고 밝혔다. 백신 후 대표적인 이상증상으로는 주사 부위의 통증, 홍조, 붓기, 발열, 두통, 근육통, 피로 등이 있다. 연구에 따르면 단일접종 참가자보다 교차접종 참가자들의 발열 확률이 더 높았으며 진통제 사용 빈도 역시 교차접종 참가자들에서 더 높게 나타났다. 단, 이상증상은 며칠 이내에 사라지며 교차접종 후 특이 이상반응은 나타나지 않았다.

보건위원회는 모더나 교차접종의 경우 “같은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인 만큼 이론적으로 접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단, 보건위원회의 연구에서 모더나와 타백신과의 교차접종 안정성 여부는 아직 검증되지 않았다. 얀센 백신 부스터샷 및 교차접종 관련 연구 역시 네덜란드 대학병원들에서 진행 중으로 첫 연구 결과는 10월 중 발표 예정이다.

네덜란드는 4일 기준 코로나19 백신 약 1670만회분을 접종했다. 네덜란드 총 인구는 약 1750만 명으로 이 중 1080만명이 1회차를 접종했으며 총 인구의 33%인 580만 명 정도가 2회차 접종을 마쳤다.

백신 교차접종시 델타바이러스 예방 가능 여부는 알려진 바 없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