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윤아 “‘방법: 재차의’ 첫 장르물, 흥미롭고 호기심 느껴”

오윤아 “‘방법: 재차의’ 첫 장르물, 흥미롭고 호기심 느껴”

기사승인 2021. 07. 20. 16: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윤아
오윤아가 ‘방법: 재차의’로 장르물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제공=CJENM
오윤아가 ‘방법 재차의’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영화 ‘방법 재차의’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20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엄지원·정지소·오윤아, 김용완 감독, 연상호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시나리오 읽고 굉장히 ‘흥미진진하겠다’고 생각했고, 첫 장르물이라 호기심이 갔다”고 전했다.

이어 “촬영할 때도 긴장하고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현장에 가니 편안한 분위기에 연기할수록 감독님과 스태프들이 이끌어줬다”라며 “편하게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셔서 저도 모르는 장면들이 나와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방법 재차의’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에 의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미스터리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다. 오는 28일 개봉.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