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밀리 블런트 “정글 크루즈‘ 속편 제작 논의 中, 오랫동안 하고 싶어”

에밀리 블런트 “정글 크루즈‘ 속편 제작 논의 中, 오랫동안 하고 싶어”

기사승인 2021. 07. 22.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에밀리 블런트
에밀리 블런트가 ‘정글 크루즈’의 속편이 제작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에밀리 블런트가 ‘정글 크루즈’의 속편이 제작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정글 크루즈의 주연을 맡은 드웨인 존슨과 에밀리 블런트의 기자간담회가 22일 오전 화상으로 진행됐다.

이날 에밀리 블런트는 “‘정글 크루즈’의 속편을 함께 하고 싶다”라며 “현재 2편에 대한 논의가 시작됐다. 모험 가득한 여정을 최대한 오랫동안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드웨인 존슨은 “모든 관객이 즐길 수 있는 행복감을 선사하고 싶다. 그동안의 반응을 봤는데 긍정적이라 디즈니 측에서도 2편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정글 크루즈‘는 재치 있는 선장 프랭크(드웨인 존슨)와 용감하고 자유분방한 식물 탐험가 릴리(에밀리 블런트)가 신비로운 힘으로 둘러싸인 아마존에서 고대 치유의 나무를 찾기 위해 벌이는 스릴 넘치는 모험을 그린 액션 어드벤처다. 오는 28일 개봉.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