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준석·윤석열, 오늘 만찬 회동…국민의힘 입당 논의할 듯

이준석·윤석열, 오늘 만찬 회동…국민의힘 입당 논의할 듯

기사승인 2021. 07. 25.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준석-윤석열, 아시안리더십콘퍼런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왼쪽)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난달 3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아시안리더십콘퍼런스에서 인사를 나누고 있다./국회사진취재단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야권 대권주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5일 만찬 회동을 가진다.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 문제가 핵심 의제로 다뤄질 전망이다.

국민의힘 당대표실은 이날 “오늘(25일) 오후 6시 이 대표와 윤 전 총장이 회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와 윤 전 총장의 만찬 회동은 두 번째로, 두 사람은 지난 6일 비공개로 상견례 자리를 한 적이 있다.

이번 회동은 윤 전 총장의 최근 지지율이 제자리 걸음을 하고 있고, 이 대표가 윤 전 총장의 입당을 압박하는 가운데 성사돼 관심을 끈다.

앞서 이 대표는 전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윤 전 총장이 8월 중 입당하지 않으면 내년 2월까지 야권 후보 단일화로 줄다리기를 할 수밖에 없다며 “그런 판이 발생하면 대선 필패”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윤 전 총장 입당 여부와 시점이 막연한 상황에서 그를 지원하는 당내 인사들을 향해 “적극적인 징계”를 시사하기도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