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미스테리우스’ 공연

기사승인 2021. 07. 28.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달 14일 오후 2시-5시 수원SK아트리움
미스테리우스 공연
수원 김주홍 기자 = 수원문화재단 수원SK아트리움은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미스테리우스’<사진>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공연은 오는 8월 14일 오후 2시와 5시 두차례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티켓은 R석 3만 원, S석 2만 원, 관람연령은 8세 이상이다.

수원문화재단에 따르면 ‘미스테리우스’는 국악과 랩, 비보잉, 미디어아트 등을 결합한 복합예술공연으로 작품명처럼 신비하고 색다른 조화를 보여주는 공연이다.

무대에 오르는 공연팀 ‘구니스컴퍼니’는 연예 사병 해군 비보이 1기 출신으로 멤버들이 군 생활을 함께하는 동안 성악, 전통예술, 국악 등 다양한 예술장르와의 협업 및 소통 등을 배웠다. 군 전역 후 한국의 미와 멋을 가장 잘 나타내는 전통장르에 자신들의 장점인 비보잉을 접목한 창작 작품활동을 하는 팀이다.

한편 ‘미스테리우스’는 지난 2019년 인천에서 거리공연으로 시연된 이후 독창성과 연출력을 인정받아 ‘2020 안산거리극축제’와 ‘고양호수예술축제’ ‘부산 금정거리예술축제’등 다양한 거리예술 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프로그램 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하며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 관계자는 “미스테리우스는 신비한 멜로디와 역동적이고 빠른 몸짓, 가야금, 해금 등 국악과 랩이 만나 오묘하면서도 색다른 조화”를 보여주며 “개인에서 단체로, 각자에서 하나의 팀으로 나아가는 의미를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 19 관련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좌석은 한 좌석 띄어앉기(공연장 수용인원 50% 입장)로 운영하며, 관람객은 공연장 입장 전 마스크 착용 유무 확인, 발열체크 및 전자명부 작성을 거쳐 입장 가능하다. 또한, 거리두기 단계 조정에 따라 공연 일정이 변경 또는 취소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공연기획팀이나,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 참조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