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행정안전부, 2020년 지방공기업 결산결과 발표

행정안전부, 2020년 지방공기업 결산결과 발표

기사승인 2021. 07. 29.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행정안전부 로고
행정안전부는 407개 지방공기업(상·하수도 등 직영기업 254, 지방공사 68, 공단 85)에 대한 2020년 결산 결과를 29일 발표했다.

2020 사업연도 지방공기업 자산은 210조원, 부채는 54조4000억원(부채비율 34.9%), 자본은 156조원으로, 전년도와 비교해 볼 때 자산은 5조1000억원, 부채는 1조9000억원, 자본은 3조2000억원이 증가했고, 부채비율은 0.5%p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공기업 유형별 결산 결과를 살펴보면, 직영기업 전체 부채는 7조원, 당기순손실은 1조3928억원이며, 직영기업 중 상·하수도 부채는 각각 6000억원, 5조1000억원이었다.

전년 대비 상수도는 0.5% 증가, 하수도는 8.8% 감소했으며, 낮은 요금현실화율 지속과 코로나19로 인한 요금감면 및 요금인상계획 유보·취소 등으로 상·하수도 당기순손실은 1조9672억원으로 나타났다.

도시철도공사의 부채는 8조30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30.7% 증가했으며 낮은 요금현실화율, 무임승차손실 지속 등 구조적 요인과 코로나19 영향 승객감소로 인하여 당기순손실이 1조8235억으로 경영적자가 계속되고 있다.

도시개발공사의 부채는 36조6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2.7% 증가했으며, 당기순이익은 9169억원으로 전년 대비 1718억원 증가했다.

기초 도시공사·관광공사·유통공사·시설관리공사 등 기타공사 부채는 2조2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6.0% 감소했으며, 당기순이익은 779억원으로 전년 대비 708억원 증가했다.

박재민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상·하수도, 도시철도 등 일부 지방공기업의 경영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부채비율은 30%대로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전년에 이어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이지만, 경영개선 노력과 더불어 지역경제활성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지방공기업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