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러 북핵수석대표 협의… “관련국들 간 조속한 대화 재개 필요성 공감”

한·러 북핵수석대표 협의… “관련국들 간 조속한 대화 재개 필요성 공감”

기사승인 2021. 08. 24. 13: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러시아 북핵 수석대표와 기념 촬영하는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이고르 마르굴로프 외교부 아시아태평양 차관 겸 북핵 수석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한·러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24일 오전 이고르 마르굴로프 러시아 외교부 아시아태평양 차관 겸 북핵수석대표와 만나 ‘한·러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가졌다.

외교부는 이날 한·러 양측이 최근 한반도 정세 전반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에 진전을 가져오기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러측 수석대표와의 첫 대면 협의는 노 본부장 취임 이후 처음이다.

노 본부장은 북·미 대화 재개와 남북협력 증진을 위한 러시아의 지지와 협조를 평가했다. 또 한반도의 안정적인 상황 관리와 북한의 대화 복귀 견인을 위한 건설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마르굴로프 대표는 한반도를 비롯한 역내 정세 안정의 중요성에 공감하고 북·미, 남북대화를 포함한 관련국들 간의 조속한 대화 재개 필요성에 공감했다. 또 이를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고 러시아의 한반도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건설적 역할 수행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했다.

외교부는 “양측은 앞으로도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진전을 위해 한·러 각급의 긴밀한 협의를 지속하기로 했다”며 “마르굴로프 대표는 차기 협의를 위해 노 본부장의 방러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