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검, 수사심의위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선임

대검, 수사심의위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선임

기사승인 2021. 09. 17. 15: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위원장에 선임된 강일원 전 헌법재판관.
공석이던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위원장에 강일원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61·사법연수원 13기)이 선임됐다.

대검찰청은 17일 이 전 재판관을 수사심의위 위원장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위원장의 임기는 2년이다. 전임 위원장이었던 양창수 전 대법관은 개인 사정으로 사임했다.

김오수 검찰총장은 신임 강 위원장에게 “어려운 시기에 중책을 맡아주신 점에 감사하다”고 말했고, 강 위원장은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공정하게 맡은 바 소임을 다하겠다”고 답했다고 대검은 전했다.

강 위원장은 용산고와 서울대 법대를 나온 뒤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장, 서울고법 부장판사를 거쳐 2012년부터 6년간 헌법재판관을 역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