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세훈 시장, 추석연휴 선별검사소 찾아 귀경길 선제검사 당부

오세훈 시장, 추석연휴 선별검사소 찾아 귀경길 선제검사 당부

기사승인 2021. 09. 22.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동서울터미널·수서SRT기차역 찾아 방역상황 점검
일상 복귀 전 귀경길 선제검사 당부
코로나19 대응 점검하는 오세훈
오세훈 서울시장이 지난 18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공동대응상황실을 찾아 추석연휴 코로나19 대응사항을 점검하고 있다./연합
오세훈 서울시장은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22일 선별검사소 등의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시민들에게 일상으로 돌아가기 전 귀경길 선제검사를 받아줄 것을 당부했다.

오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동서울터미널과 수서SRT기차역을 연이어 방문한다.

동서울터미널에서는 부출입구에 마련된 임시선별검사소에 들러 운영현황을 살피고, 터미널 대합실의 방역현황을 점검했다.

수서SRT기차역에서는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운영 현황을 확인하고 역사 곳곳의 방역현황을 점검한다. 연휴에도 쉬지 못하고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도 전한다.

시는 추석 연휴에도 25개 보건소별 선별진료소를 비롯해 귀성·귀경일의 중심인 대중교통 요충지 등에 임시선별진료소,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며 상시 검사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