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과원,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 8년 연속 ‘S등급’ 달성

기사승인 2021. 09. 27.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입주기업 투자 및 지원자금 61억 원 유치, 전년대비 입주기업 매출 증가율 61.8%
창업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으로 입주기업의 든든한 울타리 역할
GBSA_전경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GBSA)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하는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가 2021년 경기도 창업보육센터 운영평가에서 S등급을 받아 ‘최우수 창업보육기관’에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경기도가 도내 소재 43개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실시한 것으로 경과원은 8년 연속으로 S등급을 받았다.

경기도는 매년 창업보육센터를 대상으로 인프라와 보육역량, 지원시스템 및 보육기업의 사업화 성과 등 보육센터에 대한 종합평가를 실시해 4개 등급(S, A, B, C)으로 분류하고 그에 따른 운영지원금을 차등 지급하고 있다.

경과원은 수원시 광교테크노밸리 내 지난 1997년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를 개소해 24년간 창업자들의 든든한 보금자리 역할을 하고 있다. 현재 42개사가 입주해 있으며, 입주기업은 △창업기업 전용사무실 △창업교육 △멘토링 △정책자금 융자 컨설팅 △투자유치 등의 지원을 비롯해 광교테크노밸리 내 최첨단 인프라와 경과원의 창업 성장단계별 기업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는 체계적인 보육을 통해 작년 한해에만 투자 및 지원자금 61억 원 유치, 지식재산권 출원/등록 65건 획득, 창업지원사업 20건 수주 등의 성과를 거두었다.

또한 지금까지 코스닥 등록 6개사를 포함해 총 8개사가 후배 보육기업의 사업지원금 재투자를 위해 21억 원의 성공기부금을 기부했다. 이러한 체계적인 지원을 받은 입주기업들은 전년대비 매출 증가율 61.8%를 보이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실시간 영상분석 시스템 개발업체인 ㈜핀텔은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의 지원사업 및 프로그램 연계 등을 통해 다수의 원천기술을 확보할 수 있었다. 이를 바탕으로 공공,보안, 교통, 상업 분야의 제품을 개발하여 매년 200%이상의 매출 성장을 달성했으며, 올해 100억 원 이상의 매출이 기대된다.

경과원 유승경 원장은 “코로나19로 창업기업들의 어려움이 많을 것으로 예상돼 보육센터 입주기업과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가도 있다”며 “어려운 대내외 여건 속에서도 보육센터를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창업기업이 육성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벤처창업보육센터 운영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창업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