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매년 2천개 우수 소상공인 제품 발굴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매년 2천개 우수 소상공인 제품 발굴

기사승인 2021. 10. 15.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일환으로 백패커와 온·오프라인 연계(O2O) ‘명품 매장’ 개장
중기부,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식' 개최
1
권칠승 중기부 장관이 15일 서울 인사동 쌈지길에서 열린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제공=중기부
우수한 장인들이 손수 만든 제품을 한곳에 모은 대한민국 대표 소상공인 명품 매장 운영을 시작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5일 서울 인사동 쌈지길에서 수공예품 전자상거래 전문기업 백패커(아이디어스)와 손을 잡고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식’을 개최했다.

중기부는 스마트 기술과 디지털 콘텐츠를 바탕으로 스마트 상점과 공방 등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을 중점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대표 모델로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를 처음 도입했다. 민간 유통사가 주도적으로 판매장을 설치·운영해 소비자에 재미를 제공하고 소상공인의 온·오프라인 채널 진입 문턱을 낮추는 ‘상생+재미+소통’ 매장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이번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는 오프라인 인사동 쌈지길 판매장과 홍대 연계 지원 시설 아이디어스 온라인몰 전용관으로 구성됐다. 다음 달에는 인터파크에서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내 스토어를 개장할 예정이다.

1
권칠승 중기부 장관이 15일 서울 인사동 쌈지길에서 열린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 개장행사에 참석해 ‘소담상회 with 아이디어스’ 내 입점한 핸드메이드 명품을 체험하고 있다./제공=중기부
백패커는 그간 현장에서 쌓인 노하우를 바탕으로 매년 2000개 우수 소상공인 제품을 발굴해 교육·컨설팅, 시제품 제작·테스트, 홍보·판매 등 전 과정을 연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스토어의 명칭을 ‘소담상회 위드(with) 아이디어스 플레이스’로 내세워 앞으로 개장할 판매장에도 적용한다. 소담상회는 소상공인 이야기(談)와 제품을 담은 공간의 중의적 의미다.

한편 이날 개장 행사에서는 중기부와 운영사 외에도 입점 소상공인 대표 등이 함께 참여해 현판 제작 등을 진행했다. 입점 소상공인 김서정 투립투 대표는 “코로나19로 시름하는 전국의 소상공인분들을 위로하면서 소담상회 개장이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와 함께 ‘성공 방정식’을 보여 주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소상공인 플래그십 스토어를 디지털 전환의 메카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이번 스토어 개장이 그간 고통과 희생을 감내한 소상공인분들을 응원하고 활기를 회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될 착한소비에도 국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