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선호 팬들 “무분별한 억측 난무…법적 조치 취할 것”

김선호 팬들 “무분별한 억측 난무…법적 조치 취할 것”

기사승인 2021. 10. 18. 17: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102101001368200116021
김선호의 팬들이 허위사실에 대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아시아투데이DB
김선호의 팬들이 허위사실에 대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김선호의 팬들은 18일 남자 연예인 갤러리를 통해 “현재 김선호에 대한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다”며 “팬들은 누구나 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에서 영상, 게시글 또는 댓글 등을 통하여 근거 없는 사실을 유포하거나 욕설과 모욕 등 사람의 명예를 훼손하여 피해 당사자로 하여금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를 묵과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온라인상에서 허위의 사실을 생성하여 전파하는 것은 물론이고, 남이 생성한 허위사실을 동영상, 게시물 등으로 유포하는 행위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형법상 명예훼손죄 등에 해당하는 범죄행위로서 형사처벌의 대상”이라며 “김선호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여 배우 김선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선호는 17일 종영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주인공 홍두식 역으로 출연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