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애드 시런, 새 앨범 발매 앞두고 코로나 확진…“실망시켜 죄송”

애드 시런, 새 앨범 발매 앞두고 코로나 확진…“실망시켜 죄송”

기사승인 2021. 10. 25. 10: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MATE-CHANGE/BRITAIN-EARTHSHOT <YONHAP NO-4564> (REUTERS)
영국 팝스타 애드 시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사진=로이터 연합
영국 팝스타 애드 시런(30)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4일(현지시간) 밝혔다. 시런은 자가격리 기간 동안 자택에서 인터뷰와 공연 등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AP통신에 따르면 시런은 새 앨범 공개를 며칠 앞두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슬프게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자가격리 중이고 정부지침을 따르는 중”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사람을 직접 만나는 일은 진행하기 어렵다”며 “집에서 할 수 있는 인터뷰나 공연은 최대한 진행할 예정이다. 실망하신 분들께 죄송하다”고 말했다.

대변인은 어떤 공연이 취소되며 혹은 집에서 진행될 예정인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시런은 오는 29일 4년째 작업해 온 새 앨범 ‘=(이퀄스)’를 공개할 예정이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진으로 앨범 발매에 따른 대면 행사 진행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시런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했는지 여부는 밝히지 않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