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마리킴의 ‘Song for nobody no1.’

[투데이갤러리]마리킴의 ‘Song for nobody no1.’

기사승인 2021. 11. 24.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 마리킴
Song for nobody no1.(oil paint on ultra chrome ink printed canvas 2021)
마리킴은 ‘Eyedoll(아이돌)’이라 명명된 소녀들을 전면에 내세워 현대인들의 다양한 심리를 표현한다. ‘아이돌’의 유리구슬 같은 큰 눈은 현실 세계와 환상 세계를 이어주는 창이 되기도 한다.

마리킴은 기존에 그려오던 ‘아이돌’을 발전시켜 꽃에 대한 고찰을 담았다. 전통적인 회화에서의 꽃이 정물이나 풍경 같은 수동적인 형태였다면, 마리킴은 조금 더 주체성을 가진 다른 방식의 꽃을 그렸다.

꽃의 아름다움과 향기가 오직 선택받기 위한 수단으로써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을 드러내는 요소로 작용하길 바라며 진행한 작업이다.

작가는 각자 빛나는 개성을 가진 꽃들이 그 누구도 아닌 스스로를 위해 아름다움을 노래하는 주체가 되길 바랐다.

가나아트 사운즈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