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보, 올해 마지막 P-CBO 발행…5100억원 규모

신보, 올해 마지막 P-CBO 발행…5100억원 규모

기사승인 2021. 11. 29. 16: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올해 코로나19 피해기업에 5조2000억원 자금 지원
내년에도 금년 수준의 P-CBO보증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
신용보증기금 본사 전경
/제공=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기업 등의 원활한 자금 조달 지원을 위해 이달 5100억원 규모의 채권담보부증권(P-CBO)을 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신보는 올 한 해 동안 신규자금 4조4000억원, 차환자금 8000억원 등 총 5조2000억원 규모의 P-CBO를 발행했다. 이는 올해 공급계획이었던 5조1000억원을 상회하는 수준이다.

신보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한시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코로나19 피해대응 P-CBO보증’을 내년에도 올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지원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가 시작되었지만 최근 발생한 해외 원자재 가격, 물류비 상승 등으로 기업들은 여전히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체감하고 있다”며 “내년에도 경제상황과 기업들의 자금 수요에 맞춰 지속적인 발행을 추진해 국가 경제의 안전망 역할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