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측 “송혜교·장기용, 서로 향한 마음 더 깊어질 것”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측 “송혜교·장기용, 서로 향한 마음 더 깊어질 것”

기사승인 2021. 12. 01. 15: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헤중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 장기용의 포옹이 포착됐다./제공=SBS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 장기용의 포옹이 포착됐다.

1일 SBS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측은 하영은(송혜교)과 윤재국(장기용)의 포옹 순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가로등 불빛만이 빛나는 한밤중 마주 선 채 서로를 꼭 끌어안고 있다. 두 사람 곁에는 커다란 짐가방이 놓여 있어 누가 어디를 다녀온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이번 주 방송되는 7, 8회에서는 하영은과 윤재국의 서로를 향한 마음이 한층 더 깊어질 것이다. 하영은과 윤재국이 평범한 연인처럼 사랑할 수 있을지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