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기택 가천대 길병원 교수, 대한두개저학회 회장 취임

이기택 가천대 길병원 교수, 대한두개저학회 회장 취임

기사승인 2021. 12. 01. 1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기택<사진> 가천대 길병원 신경외과 교수가 최근 개최된 대한두개저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내년 12월1일까지다.

신경외과_이기택 교수_S
1일 병원 측에 따르면 이 회장은 대한신경외과학회, 대한뇌종양학회, 대한신경종양학회, 대한방사선수술학회 등 뇌질환과 관련된 학회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고난도 미세수술 분야 등에서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이 회장은 “다양한 진료과 전문의들이 함께하는 학회인만큼 다양한 학문과 연구가 시너지를 창출해 연구 및 교류를 진행하도록 할 것”이라며 “앞으로 두개저질환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을 치료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두개저학회는 뇌의 기저부에 발생하는 종양과 혈관질환 등을 치료하는 신경외과, 이비인후과, 성형외과, 안과 등의 의료진들이 참여하는 다학제 학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