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내일날씨] 오늘보다 더 춥다…전국 곳곳 눈·비 체감기온 ‘뚝’

[내일날씨] 오늘보다 더 춥다…전국 곳곳 눈·비 체감기온 ‘뚝’

기사승인 2021. 12. 01. 18: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도권 포함 전국 곳곳에서 눈 날리거나 빗방울
전날 아침기온 보다 2~5도↓, 바람도 불어 체감기온 ↓
기온 뚝, 매서운 아침 추위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가량 떨어지며 영하권 날씨를 보이는 1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두꺼운 옷차림을 한 채 걸어가고 있다./연합
목요일인 2일 전국 대부분 지역의 최저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며 매우 추운 날씨가 이어진다. 특히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서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면서 체감 기온은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고 오후부터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는다고 예보했다.

이날 아침기온은 1일보다 2~5도 더 떨어지고,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기온보다 크게 낮아 더욱 추워질 전망이다.

인천 강화·경기 파주·양주·고양·연천·동두천·김포·경북 울진 평지·강원 화천·철원 등 중북부 내륙 곳곳엔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9~2도, 낮 최고기온은 5~10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2도 △춘천 -7도 △강릉 -1도 △대전 -3도 △전주 0도 △광주 2도 △대구 0도 △부산 -1도 △제주 7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춘천 5도 △강릉 10도 △대전 8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3도 등이다.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에 수도권과 강원 내륙·산지, 밤부터 충남권과 전북, 전남 북부에 가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서해 남부 해상과 제주도 해상, 남해 동부 해상은 2일까지, 동해상은 3일까지 바람이 시속 35~7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앞바다는 2.0~5.0m, 먼 바다는 3.0~6.0m로 매우 높게 일 전망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