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무가 정형일 동화발레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아산시 공연

기사승인 2021. 12. 03. 12: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안무가 정형일의 창작 동화 발레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 모습 /제공=정형일 Ballet Creative
아산 이신학 기자 = 정형일 Ballet Creative의 신작 동화발레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가 오는 10일 충남 아산시평생학습관에서 무대에 오른다.

3일 아산시에 따르면 이날 펼쳐지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안무가 정형일 만의 발레 메소드와 위트로 새로운 스타일의 가족발레를 접할 수 있는 공연이다.

원작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낮잠을 자던 앨리스가 꿈 속에서 토끼글에 떨어져 이상한나라를 여행하면서 겪는 신기한 일들을 그린 동화로 연말을 맞은 시민들이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추억의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예술감독 정형일은 창작 발레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해석으로 컨템포러리 발레가 가지고 있는 구조적 미학을 구현하고 예술성과 작품성, 대중성이 균형 잡힌 레퍼토리를 지속적으로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특히 미국과 일본 사이타마, 후쿠오카를 비롯하여 여러 댄스 페스티벌에 초청되고 있으며 한국인 최초 도쿄시티발레단 안무가로 초청되어 많은 평론가들에게 호평을 받으며 해외로도 활동영역을 넓혀가고 있는 한국를 대표하는 발레 안무가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