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허위신고 후 경찰서서 방송한 BJ 입건…시청자 신고로 덜미

허위신고 후 경찰서서 방송한 BJ 입건…시청자 신고로 덜미

기사승인 2021. 12. 03. 16: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건조물 침입 혐의...경범죄 처벌법상 거짓신고 혐의 적용 검토 중
강남서
서울 강남경찰서/아시아투데이 DB
경찰에 허위신고를 한 뒤 경찰서에 잠입해 방송한 인터넷방송 진행자(BJ)가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3일 건조물 침입 혐의 등으로 A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3시 4분께 “남성이 날 찌르려 한다”고 경찰에 신고한 뒤 출동한 경찰이 허위 신고로 판단해 현장에서 철수하자, 강남경찰서로 이동해 남성 탈의실에 몰래 숨어 들어가 인터넷 방송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방송을 지켜보던 한 시청자의 신고로 경찰에 덜미를 잡힌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경범죄 처벌법상 거짓신고 혐의 적용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