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립도서관, 2021년 연령별 베스트 대출도서 TOP 10 선정

기사승인 2022. 01. 20.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빅데이터 시스템 분석을 통해 어린이, 청소년, 성인(20-50대), 어르신(60대 이상) 연령별로 구분해 선정.
clip20220120102756
부천 장이준 기자 = 경기 부천시립도서관은 빅데이터 시스템 분석을 통해 2021년 한 해 동안 시민이 가장 많이 대출한 ‘2021 베스트 대출도서 TOP 10’을 선정해 20일 발표했다. 이 도서는 어린이·청소년·성인(20~50대)·어르신(60대 이상) 연령별로 나누어 선정했다.

어린이들이 가장 많이 읽은 책은 ‘이상한 과자 가게 전천당(히로시마 레이코, 북멘토)’시리즈로 판타지 장르를 통해 아이들 상상력을 자극하면서 원하는 일을 이루기 위해서는 반드시 노력이 따라야 한다는 교훈을 담고 있다.

청소년 도서는 판타지 분야인 오래도록 사랑을 받아 온 ‘해리포터(J.K. 롤링, 문학수첩)’시리즈가 1위로 뽑혔다. 이외에도 문학 분야가 두드러졌는데 헤르만 헤세 ‘데미안’ 다자이 오사무 ‘인간 실격’ 올더스 헉슬리 ‘멋진 신세계’ 알베르 카뮈 ‘페스트’ 등 고전에서 지혜를 찾고 현재의 힘겨운 일상에서 위안을 받을 수 있는 세계 고전소설이 순위에 올랐다.

성인 부문은 작년에 이어 정세랑 작가 도서 ‘목소리를 드릴게요’ 등 3권이 나란히 순위에 올랐고 어르신 부문에서는 조정래 작가 장편소설 ‘아리랑’등 4작품이 선정돼 시민에게 큰 사랑을 받는 대표적인 작가임이 입증됐다.

2021년 베스트 대출도서 키워드는 ‘판타지’ 그리고 ‘다시 고전’이다. 이 키워드는 전 연령을 관통하고 있어 시민이 2021년 한 해 동안 어떤 부분에 빠져들었는지 보여 준다. 2021년에도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가상 공간에서 마음을 치유 받고 삶을 깊이 성찰해 보는 시간을 가졌던 것으로 보인다.

‘2021 부천시립도서관 연령별 베스트 대출 도서 TOP 10’ 도서는 각 도서관에서 빌려볼 수 있다. 시립도서관은 2022년에도 부천의 책을 비롯한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상동도서관 관계자는 “집에서 오랜 시간 머무르는 동안 부천시립도서관 베스트 대출도서가 작은 위안이 되길 바란다. 그리고 일상이 회복되면 도서관을 찾는 발걸음이 더 늘어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