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석열 42% 이재명 36.8%…당선 가능성 높은 후보 ‘尹’ 37.4%

윤석열 42% 이재명 36.8%…당선 가능성 높은 후보 ‘尹’ 37.4%

기사승인 2022. 01. 24. 08: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10%·심상정 정의당 후보 2.5% 순
대구경북인 신년교례회 대선 후보들 참석
17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재경 대구경북인 신년교례회에 참석한 대선 후보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국회사진취재단
차기 대선후보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는 결과가 24일 발표됐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16일(일)~22일(금)까지 6일간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304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후보의 지지율은 42.0%, 이재명 후보가 36.8%로 나타났다.

두 후보 간 격차는 5.2%p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1.8%포인트) 밖이다. 윤석열 후보는 지난주 대비 1.4%p 상승한 반면 이재명 후보는 0.1%p 상승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10%, 심상정 정의당 후보 2.5% 순이었다. 기타 후보 2.3%, 지지 후보 없음 5.1%, 모름 및 무응답은 1.2%다. 안철수 후보는 직전 조사 대비 2.9%p 떨어져 6주 만에 상승세가 꺾였다.

‘지지 여부와 별개로 대통령 선거에서 당선 가능성이 가장 높은 인물은 누구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윤석열 후보가 3.3%p 상승한 45.2%로 이재명 후보는(43.3%)를 오차 범위 내에서 앞섰다.

경제 성장을 가장 잘 이뤄낼 수 있는 후보 조사에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37.4%,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32.1%를 기록했다. 두 후보의 격차는 오차범위 밖인 5.3%p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면접(20%)과 무선(75%)·유선(5%) 자동응답 혼용 방식으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8%P, 응답률은 8.7%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