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G디스플레이, 4Q 영업익 시장 기대치 하회…목표가↓”

“LG디스플레이, 4Q 영업익 시장 기대치 하회…목표가↓”

기사승인 2022. 01. 27. 08: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키움증권은 27일 LG디스플레이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시장 컨센서스를 밑돌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2만5000원 내리고 투자의견은 ‘아웃퍼폼’(시장수익률 상회)으로 하향 조정했다.

키움증권은 LG디스플레이의 지난해 4분기 연결 실적에 대해 매출액을 전년 동기 대비 18% 증가한 8조8000억원, 영업이익을 31% 감소한 4764억원으로 추정했다.

김소원 키움증권 연구원은 “매출액은 중소형 및 대형 OLED 패널과 IT 패널의 판매 호조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며 “영업이익은 LCD TV 패널의 하락이 지속됐고 예년 대비 높은 연말 성과급 지급으로 인해 예상치를 밑돌았다”고 분석했다.

이어 “올해 연결 실적은 전년동기대비 6% 감소한 매출액 28조2000억원, 영업이익은 35% 감소한 1조4000억원으로 코로나 특수 효과 소멸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연구원은 “주가의 추가 하락은 제한적일 것이나 LCD 패널 가격의 안정화, OLED TV 패널 사업부의 신규 고객사 확보 등이 확인될 시 주가 반등 또한 가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