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영 중기부 장관 취임…“소상공인·자영업자 완전한 회복 가장 시급”

이영 중기부 장관 취임…“소상공인·자영업자 완전한 회복 가장 시급”

기사승인 2022. 05. 16.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모든 정책수단 총동원해 소상공인들 자립·재도전 지원"
"불합리하거나 비효율적 업무 관행 모두 타파"
1
이영 중기부 장관이 16일 정부세종청사 중기부 어울림홀에서 취임식을 갖고 취임사를 하고 있다./제공=중기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신임 장관이 향후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완전한 회복에 중점을 둘 방침이다.

이 신임 장관은 소상공인·자영업자 손실보상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을 집행해 저금리 융자, 재취업·재창업, 사회보험·공제 지원 강화 등 중기부가 갖고 있는 모든 정책수단을 총동원해 소상공인들의 자립과 재도전을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이 신임 장관은 16일 정부세종청사 중기부 어울림홀에서 취임식을 갖고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을 가로막는 규제를 해소하고 글로벌화를 추진하겠다”며 “과감한 규제 혁신으로 신산업을 육성하고 민간 주도의 성장을 이뤄내겠다. 중소벤처기업의 혁신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통해 중소기업의 수출과 벤처기업의 유니콘 성장을 돕겠다”고 말했다.

또한 “모든 기업 간의 불공정 거래 관행을 개선하겠다”며 “납품단가, 기술탈취 등 오랜 기간 동안 고질적으로 해결되지 못한 문제를 바로잡아 정당하게 제값 받는 여건을 조성해 나가겠다”며 “중소기업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 스마트 제조혁신을 지원하겠다. 중소기업 전용 연구개발(R&D)을 대폭 확대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 중소기업, 벤처,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견인하겠다. 특히 인재 양성과 기술적 고도화를 견인해 스마트공장의 질적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중기부 직원들에게 “투철하고 헌신적인 공직 가치에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사회적 책임을 지닌 기업가 정신을 더해 작은 문제라도 끝까지 해결해 최선의 답을 도출하겠다”며 “각자의 분야에서 전문성을 발휘하며 모두가 정보를 공유하고 협업하자”고 언급했다.

또한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을 책임지는 공무원으로서 냉철한 판단력을 바탕으로 현장에서 체감 가능한 정책을 만들자”며 “여러분이 가치있는 업무에 몰두해 역량과 전문성을 키울 수 있도록 불합리하거나 비효율적인 업무 관행은 모두 타파하겠다. 여러분과 격의 없이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자리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이 신임 장관은 취임사를 PPT 발표와 함께 진행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