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초등학교 생존수영 교육’ 재개...1억 2천만원 지원

기사승인 2022. 05. 23. 10: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1개 초등학교 전 학년 대상
해양 안전사고 대응 능력 키워
초등학교 생존수영 교육 1억 2천만 원 지원
그동안 코로나19로 이론학습으로 이뤄졌던 전남 여수시 ‘초등생 생존수영교육’이 현장학습으로 진행된다. /제공=여수시
여수 나현범 기자 = 해양 안전사고 시 대응 능력을 키우기 위한 ‘초등학교 생존수영 교육’에 전남 여수시가 올해 1억 2000만 원을 지원한다.

23일 여수시에 따르면 지원 대상은 지역내 31개 초등학교 4292명이며, 학교별로 사업기간을 자율적으로 정해 추진된다. 보조금은 학생 수에 따라 50~1900여만 원까지 지원되며, 수업에 필요한 강사료, 수영장 입장료, 차량 임차료 등에 사용된다.

‘생존수영 교육’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이론학습 위주로 이뤄졌으나,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돼 현장학습을 진행하게 됐다. 각 학교별로 여수시청소년해양교육원, 조이스포츠센터, 망마수영장 등 인근 수영장을 직접 방문해 구명조끼 착용법, 타인구조 연습, 생존수영법 등 교육을 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초등학생들이 물에 대한 두려움을 줄여 해양 안전사고 등 위기상황에서 대응 능력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여수시는 2016년부터 초등학교 전 학년을 대상으로 ‘생존수영 교육’을 지원해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