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 C&C(주),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 IT 인프라 외주 사업 착수

SK C&C(주),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 IT 인프라 외주 사업 착수

기사승인 2022. 05. 24. 0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k二쇱떇?뚯궗_C&C
SK C&C는 24일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 정보기술(IT) 인프라 아웃소싱 사업’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SK C&C는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IT 기업 현대IT&E와 함께 2027년까지 5년간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 IT 인프라를 운영하며 현대백화점그룹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게 된다. 회사는 현대백화점그룹의 ‘친환경 디지털 전환을 통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을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SK C&C는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의 주요 시스템 및 서비스 전반에 걸친 클라우드 환경 전환을 통해 데이터센터 상면 공간 활용성을 늘리고 전력 사용량 절감에 나설 계획이다. 현대백화점그룹 온라인몰 주요 디지털 서비스 관련 시스템 운영 체제도 유닉스에서 리눅스로 전환한다. 마이크로서비스, 데브옵스 등 개발 방법론을 도입하고 활용하고 클라우드 네이티브 개발을 지원할 수 있는 환경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프라이빗 클라우드 전환을 기본으로 외부 퍼블릭 클라우드와의 연동을 지원하면서 보안과 서비스 확장 및 안정성도 도모한다. 그룹사 통합 회계 시스템, 현대백화점그룹 통합 멤버십 H포인트 통합 관리 시스템 등 보안이 중요한 시스템과 함께 대외 신규 서비스들을 프라이빗 클라우드 환경에 구현하면서도 클라우드 자원을 빠르게 배분하고 확장할 수 있도록 한다. 고객이 사용하는 다수의 사내 클라우드를 자동 분석해 서비스별로 최적화된 클라우드 자원 배분을 결정하고 대형 이벤트에 대해서도 서비스 이용량을 사전 예측해 대응하도록 할 계획이다.

김석훈 현대IT&E 운영사업부문장은 “현대백화점그룹의 IT 인프라를 운영함에 있어 안정적인 계열사 시스템 운영은 물론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로 고객 혁신을 창출할 것”이라며 “나아가 그룹의 ESG 경영을 적극 지원하는 IT 전문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신장수 SK C&C 하이브리드 클라우드1그룹장은 “이번 IT 아웃소싱 사업을 통해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사 전반에 걸친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혁신 인프라가 마련될 것” 이라며 “계열사별 친환경 디지털 전환 목표에 맞는 최적의 디지털 서비스 개발 및 운영 환경을 제공하는 최고의 DT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