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진도 바다 인양 아우디서 ‘조유나’양 일가족 3명 확인…생명반응 없어

진도 바다 인양 아우디서 ‘조유나’양 일가족 3명 확인…생명반응 없어

기사승인 2022. 06. 29. 1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문 대조·유류품 분석 거쳐 신원 확인 예정
실종된 조유나 가족 차량 인양
29일 오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인근 방파제에서 경찰이 10m 바닷속에 잠겨있는 조유나(10)양 가족의 차량을 인양하고 있다. 경찰은 실종된 조양의 가족과 차량을 찾기 위해 수중 수색하다 전날 가두리양식장 아래에 잠겨있는 차량을 발견했다./연합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앞바다에서 인양한 아우디 승용차 내부에서 조유나(10) 양 일가족 3명으로 추정되는 탑승자들이 확인됐다.

29일 광주경찰청과 완도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낮 12시20분께 인양을 마친 승용차 내부를 수색해 탑승자 3명을 확인했다. 경찰은 지문 대조와 유류품 분석 등을 거쳐 정확한 신원을 확인할 예정이다.

이들 3명은 생명 반응을 보이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병원 응급실이 아닌 광주지역 영안실로 옮겨질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