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NK경남은행-금감원, ‘유치원에 찾아가는 병아리 금융교육’ 시행

BNK경남은행-금감원, ‘유치원에 찾아가는 병아리 금융교육’ 시행

기사승인 2022. 07. 06. 17: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교육사진-완
BNK경남은행은 6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과 공동으로 창원시 성산구 소재 하늘빛유치원을 찾아 ‘유치원에 찾아가는 병아리 금융교육’을 실시했다. BNK경남은행 금융소비자보호 담당임원 이정원 상무(왼쪽 네 번째)와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민동휘 지원장(왼쪽 세 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은 6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과 공동으로 ‘유치원에 찾아가는 병아리 금융교육’을 실시했다.

BNK경남은행 이정원 상무와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민동휘 지원장 등 관계자들은 창원시 성산구 소재 하늘빛유치원을 찾아 어린이 60여명에게 ‘돈이랑 놀자’라는 제목의 어린이 금융교육을 진행했다.

돈이랑 놀자는 돈의 과거와 현재, 저축의 필요성 등을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노래, 율동, 낚시 놀이를 통해 직접 체험하고 금융을 보다 쉽게 배울 수 있는 어린이 금융교육 프로그램이다.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민동휘 지원장은 “어릴 때부터 배운 금융교육은 지역 어린이들이 올바른 경제관을 확립하는데 상당히 도움된다”며 “앞으로도 경남은행과 협력해 다양한 금융교육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남은행 금융소비자보호 담당임원(CCO) 이정원 상무는 “놀이와 체험을 접목한 금융교육을 통해 어린이들이 보다 쉽게 금융교육을 습득했기를 바란다”며 “눈높이에 맞춘 금융교육을 더 많은 지역 어린이와 학생들에게 전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 6월부터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경상남도교육청 주관으로 실시 중인 ‘스마트 경제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스마트 경제교육은 스마트 경제교육 선도학교에 금융 안전교육과 제로페이 활용 교육 등을 지원하는 금융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달 9일 경남관광고등학교를 시작으로 스마트 경제교육 선도학교 10개교에 스마트 경제교육을 진행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