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드뉴스] 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없는 결정적 이유

[카드뉴스] 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없는 결정적 이유

기사승인 2022. 08. 07. 0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드뉴스] 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없는 결정적 이유 

‘좋게 헤어져서’
‘이성의 감정이 1도 없어서’

그렇다고 해도
헤어진 연인과 친구가 될 수 없는 결정적 이유가 있습니다

디자인: 박종규hosae1219@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