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탁, ‘더트롯 연예뉴스’서 라이벌 언급 “강진 선생님” 웃음

영탁, ‘더트롯 연예뉴스’서 라이벌 언급 “강진 선생님” 웃음

기사승인 2022. 08. 08.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탁
'더트롯 연예뉴스' 영탁/제공=SBS FiL
'더트롯 연예뉴스' 영탁이 라이벌에 대해 언급했다.

8일 방송되는 SBS FiL, SBS M '더트롯 연예뉴스'-'더 트롯쇼' 비하인드 시간에는 차트를 분석하며 영탁의 인터뷰를 전했다.

영탁은 이번 첫 정규 앨범을 통해 다양한 장르에 도전했다. 영탁은 "제가 트로트에 몸 담고 있는 사람 아니겠냐"라며 "지금 이 시대의 음악은 장르에 경계가 없다고 생각을 한다. 퓨전 음악을 지향하는 사람으로서 그동안 해왔던 음악들이 퓨전이 돼 더 좋은 음악을 전해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어 "'신사답게'의 경우는 댄스곡이다. 이 노래는 개인적으로 무대에서 부르기가 힘들었다. 재미를 좋아하는 사람인데 좀 멋을 부려봤다"고 소개했다.

영탁의 라이벌을 묻는 질문에는 "라이벌을 생각하면 강진 선생님"이라고 조심스럽게 대답했다. 영탁은 "강진 선생님의 '막걸리 한잔'으로 제가 세상에 빛을 보게 되지 않았냐. '더 트롯쇼' 무대도 같이 서지 않았냐"라고 민망한 듯 웃으며 "아버지 사랑합니다"라고 강진을 향해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끝으로 영탁은 자신의 팬들에게 "정규 앨범 발표하고 음악 방송과 예능을 통해 인사를 드렸는데 그 때마다 좋아해주시고 사랑 주셔서 감사하다. 제 마음이 잘 전해졌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김희재 외에도 안성훈, 설하윤의 인터뷰까지 확인할 수 있는 '더트롯 연예뉴스'는 8일 오후 8시 SBS FiL과 SBS M에서 동시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