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바로티’ 김호중, 이번엔 전시회다…‘별의 노래’로 힐링 예고

‘트바로티’ 김호중, 이번엔 전시회다…‘별의 노래’로 힐링 예고

기사승인 2022. 08. 13.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20812 김호중 전시회 개최 보도자료
김호중 /제공=생각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호중이 전시회를 개최한다.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호중의 전시회 2022 김호중 展 '별의 노래'(이하 '별의 노래')로, 오는 9월 17일을 시작으로 11월 20일까지 더 서울라이티움(갤러리아포레 소재)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온라인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에서 8월 19일 오후 2시부터 오픈된다.

이번 김호중 전시회 '별의 노래'는 '별'이라는 주제로 구성된다. '별'에는 '아트', '노래' 등의 다양한 의미가 담긴 것은 물론, 김호중과 그의 공식 팬클럽 아리스간의 사이를 표현하는 이중적 대체 은유 단어로 특별함을 더한다. 미디어 및 인터랙티브아트 등을 통해 음악과 예술의 조화로운 구성으로 '별의 노래'를 가득 채운다.

특히 '별'에는 김호중의 꿈을 의미해 의미를 더한다. 김호중 역시 세계적 유명 성악가인 루치아노 파바로티, 플라시도 도밍고 등을 바라보며 꿈 이뤄냈듯 팬들에게도 그와 같은 용기와 희망을 건네고자 하는 메시지를 전시회를 통해 전달하고자 한다.

김호중 '별의 노래' 개최 소식과 함께 "별과 별로 연결돼 저마다의 소망과 행복을 이루는 인연과 승리의 노래(vincero)를 입 모아 부르길 원한다"라고 전했다.

김호중은 최근 발매한 정규 클래식 2집 '파노라마'로 초동 판매량 68만 장 이상을 기록하며 하프 밀리언셀러를 달성한 바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