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日 아사히 “기시다, 한국 측 한일정상회담 일방적 발표에 불쾌감”

日 아사히 “기시다, 한국 측 한일정상회담 일방적 발표에 불쾌감”

기사승인 2022. 09. 21. 1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일
윤석열 대통령(좌),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사진=AFP 연합뉴스
유엔총회 계기 한일정상회담 개최를 놓고 한일 정부가 입장 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한국 측의 일방적 발표에 대해 강한 불쾌감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아사히신문은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한국 대통령실이 지난 15일 유엔총회를 계기로 한일정상회담을 하기로 합의해놓고 시간을 조율하고 있다고 발표한 데 대해 기시다 총리가 "그렇다면 반대로 만나지 말자"고 반응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기시다 총리가 대통령실의 정상회담 개최 발표가 앞서 나갔다고 판단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정상회담은 통상 개최 사실이 확정되면 양국이 동시에 발표하는 것이 외교 관례다.

기시다 총리는 전날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으로 출국하기 전에도 한일정상회담 개최 관련 질문에 "현재 일정은 아직 아무것도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아사히신문은 기시다 총리와 윤석열 대통령이 뉴욕을 방문하지만 양국 정부의 온도 차가 두드러져 회담 전망은 불투명하다고 내다봤다. 복수의 일본 외무성 간부는 유엔총회를 계기로 양국 정상이 만나더라도 단시간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다고 아사히는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