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GE “KF-21 최초비행 성공 축하...한국 항공우주산업 성장 지속 지원”

GE “KF-21 최초비행 성공 축하...한국 항공우주산업 성장 지속 지원”

기사승인 2022. 09. 28.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영제 사장, KF-21 최초비행 성공 축하 기념행사 메시지
사진3_GE의 F414-400 엔진_사진제공 GE
한국형 전투기 KF-21 보라매에 탑재되는 GE의 F414-400 엔진./제공=GE
"GE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등 국내 항공우주기업과의 기술협력을 통해 한국의 방위·항공우주 산업의 기반을 확대하고 성장을 지원하는데 지속적으로 주력할 것이다."

김영제 GE 항공코리아 사장 겸 GE 코리아 총괄사장은 28일 오후 경남 사천 공군 3훈련비행단에서 열리는 한국형전투기 KF-21(보라매)의 최초비행 성공 축하 기념행사에 앞서 이 같은 메시지를 냈다.

clip20220928102223
김영제 GE 항공코리아 사장 겸 GE 코리아 총괄사장.
김 사장은 "KF-21 프로그램은 한국의 국방력 지원을 위한 GE와 국내 기업들의 견고한 파트너십을 보여 준다"며 "GE는 KF-21의 엔진 파트너로 협력하는 것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KF-21 의 성공적인 첫 비행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GE는 2016년 한국형 전투기 개발 사업의 엔진 파트너로 선정돼 KF-21 전투기 120대에 탑재될 F414-400K 엔진 270여기와 관련 지원을 공급한다. KF-21은 GE 의 F414-400K 엔진 2기를 탑재한다. 최대 탑재무장 중량 7700㎏, 속도 마하 1.83, 작전반경 약 2900㎞의 성능을 갖춘다.

GE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엔진 및 부품 생산, 유지보수관련 전략적 협력 파트너십을 맺고 KF-21에 탑재되는 F414-400K을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통해 생산하게 된다.

F414 엔진은 KF-21뿐만아니라 미국 보잉의 F/A-18 E/F 슈퍼 호넷 및 EA-18G 그라울러, 스웨덴 사브의 그리핀 JAS 39E/F, 인도 테자스 마크2, 미국 록히드마틴과 나사(NASA)의 X-59(Quiet Supersonic Transport)의 동력원으로 사용되고 있는 세계적으로 입증된 첨단 엔진 솔루션이다.

현재까지 1750기 이상이 인도돼 500 만 시간이 넘는 비행시간을 기록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