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대통령, 울산·통영·거제 일부 지역 ‘힌남노’ 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윤대통령, 울산·통영·거제 일부 지역 ‘힌남노’ 피해 특별재난지역 선포

기사승인 2022. 09. 28. 1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8차 비상경제민생회의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광주 김대중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국기에 경례를 하고 있다./연합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태풍 '힌남노'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울산광역시, 경남 통영시, 경남 거제시 일부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했다.

이번 추가 선포는 지난 7일 선포된 경북 포항시와 경주시 외 최근 피해조사 결과를 반영해 이뤄진 조치다.

구체적으로 울산 울주군 온산읍과 두서면, 경남 통영시 욕지면과 한산면, 경남 거제시 일운면과 남부면 등이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태풍 피해 지역에 같은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항구적 복구를 철저히 실시하고, 소상공인 등 피해 주민들에게 실질적 지원이 이뤄지도록 지속적으로 챙길 것을 거듭 지시했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