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업·정책 추진하라”

기사승인 2022. 10. 03.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원시, ‘2023년 주요업무 1차 보고회’ 진행
수원시 사업
이재준 시장이 보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제공 = 수원시
수원 김주홍 기자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공직자들에게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업·정책을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9월 30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2023년 주요업무 1차 보고회'에서 각 실·국, 사업소의 내년 주요업무 보고를 받은 이재준 시장은 "어디에 중점을 두고 내년 사업을 추진할 것인지 분명히 해야 한다"며 "수원시가 추진하는 사업이 시민들에게 어떤 도움이 되는지 구체적으로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테면 내년 복지 정책의 핵심은 '수원형 마을단위 통합돌봄사업'"이라며 "핵심 정책을 받쳐주는 업무 계획을 수립하고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업무보고회에서는 기획조정실·도시정책실·경제정책국·환경국 등 9개 실·국과 9개 직속기관·사업소가 내년 주요 업무를 보고했다.

이재준 시장과 조청식 제1부시장, 황인국 제2부시장, 각 실·국장, 사업소장 등이 참석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