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엠모바일, eSIM 특화 요금제 출시… 셀프개통 서비스도 한 번에

KT엠모바일, eSIM 특화 요금제 출시… 셀프개통 서비스도 한 번에

기사승인 2022. 10. 04. 1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1004095952
eSIM을 경험할 수 있는 비대면 원스톱 서비스와 eSIM 특화 요금 7종을 출시했다./제공=KT
국내 알뜰폰 1위 기업 KT엠모바일이 eSIM 상용화로 '하나의 폰, 두 개의 심' 시장이 활성화되고 있는 추세에 맞춰 eSIM 브랜드 '양심'을 론칭하고, 이용자가 빠르고 간편하게 eSIM을 경험할 수 있는 비대면 원스톱 서비스와 eSIM 특화 요금 7종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9월 정부의 eSIM 상용화 도입에 따라 국내에서도 eSIM이 장착된 단말을 보유한 이용자는 하나의 단말기로 독립된 두 개의 회선 번호 사용이 가능해졌다. 현재 국내에서 eSIM 서비스가 제공되는 단말기는 2018년 출시된 애플의 아이폰 XS부터 아이폰14 시리즈와 삼성의 △갤럭시Z플립4 △갤럭시Z폴드4에서 서비스가 제공된다.

KT엠모바일에서 출시한 eSIM 원스톱 서비스는 온라인상에서 이용자가 eSIM 개통 업무의 모든 프로세스를 한 번에 처리할 수 있어 고객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이용자는 단말 등록부터 요금제 가입, 개통 및 eSIM 활성화까지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다. 특히 단말 고유번호 입력 실수 방지를 위해 광학문자인식 디지털 기술을 적용하였으며, 다양한 인증 방식과 셀프 개통 서비스의 도입을 통해 시간과 편의성 측면에서 이용자의 경험을 크게 강화한 점이 특징이다.

합리적인 가격에 하나의 폰, 두 개의 심 사용이 가능한 KT엠모바일 eSIM 특화 요금제는 △e통화 60분/500MB △e통화 120분 △e통화 240분 △e데이터 안심 3.5GB+/100건 △e데이터 안심 5GB+/100건 △e 5G통화 150분 △e 5G통화 300분 등 7종이며 KT엠모바일의 기존 모든 유심 요금제로도 이용이 가능하다.

eSIM 특화 요금제는 고객의 통신 사용 목적과 용도에 맞춰 하나의 폰, 두 개의 심을 합리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출시하였다. eSIM 요금제는 사용 중인 기존 통신사와 요금제를 유지하면서 KT엠모바일의 초저가 음성 요금제를 eSIM으로 추가 개통하거나, 알뜰폰 유심과 알뜰폰 eSIM 요금제를 조합하여 가계통신비 절감하면서 합리적으로 '하나의 폰에 두 개의 번호'를 사용할 수 있다.

또한 KT엠모바일은 양심이라는 eSIM 브랜드를 론칭했다. 양심은 가입 및 개통 방법도 간단하다. 소비자는 별도의 유심을 구매 없이 KT엠모바일 다이렉트몰에서 '이심개통신청' 메뉴를 통해 '셀프 개통'이나 '상담사 개통 신청'으로 개통을 진행할 수 있다. 이후 정해진 URL을 통해 eSIM 프로파일을 다운로드를 하면 모든 개통이 완료된다. eSIM 개통에 생소한 이용자를 위해 다이렉트몰 내 가입 상세 방법이 안내되어 있다.

KT엠모바일은 eSIM 가입 이용자를 대상으로 사은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eSIM에 가입한 이용자 중 515명을 추첨하여 △아이폰14 △갤럭시Z플립4 △애플 워치8 △갤럭시 워치5 △이마트 상품권 2만 원을 증정한다. 또한 기존 KT엠모바일 이용자들이 eSIM을 신규 가입하는 경우 500명을 추첨하여 이마트 상품권 2만 원을 추가 증정한다.

채정호 KT엠모바일 대표이사는 고객들의 '하나의 폰, 두 개의 심 경험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eSIM 원스톱 셀프개통 서비스 제공과 eSIM에 특화된 요금을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양심 브랜드와 함께 고객 경험을 최우선 하는 다양한 서비스와 요금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