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휴온스, 주사제 생산시설 증설…“2025년 3분기 가동 목표”

휴온스, 주사제 생산시설 증설…“2025년 3분기 가동 목표”

기사승인 2022. 11. 28. 1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보도사진_휴온스_제2공장
휴온스는 약 245억원을 투입해 충북 제천공장에 주사제 생산시설을 증설한다고 28일 밝혔다.

회사측은 국소마취제 '리도카인' 등 4개 제품이 미국식품의약국(FDA) 허가를 받아 늘어난 시장 수요에 대응키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신규 바이알(병) 라인은 기존 라인의 생산량인 3500만개보다 2.5배 늘어난 7300만개를 생산할 수 있다. 또 신규 카트리지 라인은 7100만개를 생산할 수 있다고 회사는 덧붙였다.

휴온스는 신규 라인을 통해 기존에 위탁했던 의약품을 자체 생산으로 전환하고 신규 품목을 출시해 가동률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가동 목표 시기는 오는 2025년 3분기다.

휴온스 관계자는 "국내외 시장 수요 증가에 따른 선제 대응과 수출 다각화를 위해 최신 설비 신규 주사제 라인 도입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번 증설을 통해 고도의 제조시설과 cGMP(우수의약품품질관리기준)급 환경을 구축해 휴온스의 미래 혁신 성장을 이뤄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