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의회, 제248회 제2차 정례회 개회…2023년도 예산안

기사승인 2022. 11. 28.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익산시의회
익산시의회(의장 최종오)가 28일 제248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오는 12월 20일까지 23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다./제공 = 익산시의회
전북 익산시의회가 28일 제248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오는 12월 20일까지 23일간의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이번 정례회에서 △2022년 결산추경안 △2023년도 예산안 △2023년도 기금운용계획안 △각종 조례안 및 일반안건 등을 심의하게 된다.

의원발의 조례안은 9건으로, 익산시 관광기념품 개발 및 육성 조례안 (장경호 의원), 익산시 산업재해 예방 및 노동안전보건 지원 조례안(강경숙 의원), 익산시 창업 지원 조례안 (김진규 의원), 익산시 옥외행사 안전관리에 관한 조례안(박철원, 장경호 의원), 익산시 제설장비 관리·운영 조례안(김미선 의원) 등이다.

5분 자유발언에서 △조규대 의원, '황금로(황등 1교 ~ 아가페정원 ~ 4산단 회전교차로)' 확장 필요, 박철원 의원, '익산시 관외 대학생 주거비' 지원정책 필요, 김미선 의원, '익산시 지방세 체납 결손처분에 대한 철저한 징수' 촉구 △한동연 의원, '익산 방문의 해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방안' 제시, 조은희 의원, '시내버스 지·간선제 문제점 및 대책마련' 촉구, 신용 의원, '고독사 취약 1인 가구 관련 유기동물 입양사업 및 입양지원센터 유치'를 제안했다.

최종오 의장은 "내년 예산안이 민생안정과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 방향에 맞게 잘 반영되었는지, 재정 현실을 고려해 낭비 요인은 없는지 세밀하게 살펴 우리시의 재정이 효율적이고 건전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했다.

한편, 이날 본회의에 앞서 2022년 행정사무감사 수감 우수부서로 선정된 3개 부서(문화유산과, 환경관리과, 교통행정과)에 대해 표창패를 수여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