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어명소 “시멘트 등 피해 본격화…화물차주 운송 독려”

어명소 “시멘트 등 피해 본격화…화물차주 운송 독려”

기사승인 2022. 11. 28.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1.28)_어명소_2차관__일반화물_연합회_간담회_-_01
어명소 국토부 차관이 전국화물차운송사업연합회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제공=국토부
어명소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전국화물자동차운송사업연합회관에서 시·도 화물운수업계 간담회를 열고 전국적인 화물운송이 적기에 이뤄지도록 적극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또 운송방해 등 불법행위는 엄정 대처할 방침도 재차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전국화물자동차운송사업연합회 회장과 18개 시·도협회 이사장 전원이 참석했다.

어 차관은 "지금과 같이 집단운송거부가 계속된다면 당장 이번주부터 철강·시멘트 등 국가기간산업의 피해가 본격화 돨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정상운행 중인 차주를 대상으로 한 쇠구슬 테러 등 폭력행위나 운송방해 등 불법행위 대해서는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법과 원칙에 따라 매우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어 차관은 "운수업계에서는 무엇보다 화물운송이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화물차주 독려 등을 통해 적극 나서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이에 전국화물자동차운송사업연합회 측은 화물차주 설득 등 화물운송 정상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