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관광공사, ‘코엑스 푸드위크 2023’ 참가 외국인 대상 블레저 관광 프로그램 운영

관광공사, ‘코엑스 푸드위크 2023’ 참가 외국인 대상 블레저 관광 프로그램 운영

기사승인 2023. 11. 27. 16: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관광공사
떡볶이 식당을 방문한 블레저프로그램 참가자들/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공사는 '코엑스 푸드위크 2023'(제18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블레저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27일 밝혔다.

'블레저'는 '비즈니스'와 '레저'의 합성어로 비즈니스 목적 출장 중 여가를 즐기거나 출장 전후 개인의 휴가를 덧붙여 즐기는 여행을 의미한다. 코엑스 푸드위크 2023은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올해는 세계 17개국, 총 609개 회사가 참가했다.

한국관광공사는 이번 행사의 주제가 '음식'인점을 고려해 광장시장 및 을지로 호프 방문, 하남 아쿠아필드 찜질방과 고속도로 휴게소 간식 체험 등 다양한 한식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해당 프로그램에는 총 141명이 참가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베트남 여성 한나 부이(56)는 "그동안 전시회 참가를 위해 한국을 수차례 방문했지만 투어 참여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전시회 뉴스레터를 통해 이번 프로그램을 알게 되었고 추후 가족과 함께 한국을 다시 방문하려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지은 한국관광공사 MICE 마케팅팀장은 "블레저 관광 프로그램이 전시회 참가자들의 한국체류기간을 늘릴 뿐만 아니라 한국 재방문율을 높이기 위한 마중물이 되고 있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여러 전시회 주최기관과 협업해 블레저 관광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