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한, 중국 노동당에 서한…펠로시 비난하며 中과 밀착 행보
    북한이 노동당 중앙위원회 명의로 중국 공산당에 보낸 서한에서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을 강하게 비난했다.조선중앙통신은 10일 "노동당 중앙위원회가 대만 문제와 관련해 9일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에 연대성 편지를 보냈다"고 보도했다.북한 측은 편지에서 "중국의 강력한 항의와 엄숙한 경고, 국제사회의 보편적인 반대에도 불구하고 공공연히 자행된 미국 현직 고위 정객의 대만 행각은 중국의 주권과 영토 완정에 대한 엄중한 침해"라며 "중국..

  • 북한, 한·미 국방장관 회담에 “위험천만한 군사적 모의판” 반발
    북한이 한·미 국방장관 회담을 비난하고 정부의 북한 비핵화 로드맵 '담대한 계획'을 깎아내렸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오는 22일 시작되는 한·미 연합훈련에 대한 반발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북한 대외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7일 지난달 열린 한·미 국방장관 회담에 대해 "얼마 전 괴뢰 국방부 장관 이종섭이 미국에 날아가 상전과 한미 국방장관 회담이라는 것을 벌여 놨다"며 "이번 회담은 조선반도 정세를 긴장 격화에로 더욱더 몰아가는 위험천만한..

  • 北, 펠로시 하원의장 JSA 방문에 "반공화국 대결분위기 고취"
    북한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방한해 판문점을 방문하고 '강력한 대북 억지력'의 필요성을 강조한 데 대해 "미국의 대북 적대시정책 시각을 그대로 드러낸 것"이라고 비판했다.북한 외무성은 6일 조영삼 보도국장 명의의 담화를 통해 "대만을 행각해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파괴하고 중국의 응당한 반격세례를 받은 미 국회 하원의장 펠로시가 남조선을 행각하면서 반공화국 대결분위기를 고취했다"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이어 "펠로시가 남조선..

  • 북한, 펠로시 대만 방문에 “파렴치한 내정간섭” 맹비난
    북한이 3일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이 대만을 방문하는 것과 관련해 미국을 비난하는 한편, 중국을 지지하는 입장을 냈다.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의 질문에 답변하는 형식으로 "최근 미국회 하원의장의 대만행각 문제가 국제사회의 커다란 우려를 자아내고 있다"며 이 같은 입장을 드러냈다.북한은 펠로시 의장의 대만 방문을 '내정 간섭'이자 '정치·군사적 도발'로 규정하면서 미국을 맹비난했다. 대변인은 "미국회 하원의장의 대만행각..

  • 김정은, 尹대통령 직격…"위험한 시도시 윤석열 정권과 군대는 전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8일 '한국형 3축 체계' 등 윤석열정부의 대북 군사정책과 관련해 "그러한 위험한 시도는 즉시 강력한 힘에 의해 응징될 것이며 윤석열 정권과 그의 군대는 전멸될 것"이라고 강하게 반발했다.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전날 열린 '전승절 69주년' 기념행사 연설에서 "남조선 것들이 그 무슨 한국형 3축 체계라는 개념을 세워놓고 핵심전력을 키운다고 고아대고 천방지축 날뛰고 있지만 남조선은 결단코 우리에 비한 군사적..

  • 6·15 남측위, 정전협정체결 69주년 성명 발표…“적대와 대결 멈추고 한반도 전쟁 끝내야”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남측위)가 6·25전쟁 정전협정체결 69주년을 맞아 정부에 평화협정 체결 노력을 촉구했다. 남측위는 27일 발표한 '적대와 대결을 멈추고, 한반도 전쟁을 끝내야 한다'는 제목의 성명에서 "전쟁이 끝나지 않은 불안정한 휴전상태가 계속되던 69년 간 군사적 긴장과 전쟁 위기는 수시로 되풀이 됐다"며 "평화적 생존권은 제대로 실현되지 않았으며 남북의 적대 관계와 분단 상태도 계속되고 있다"고 주장했다.남측위는 "새로..

  • 탈북자단체 "강제북송 탈북어민, 살인자 아닌 정치범"
    2019년 11월 7일 판문점에서 북한으로 추방된 북한 어민 2명이 당시 정부 발표와 달리 살인을 저지른 흉악범이 아니라 정치범이라는 주장이 13일 나왔다.북한인권단체총연합 등 탈북자 단체들는 이날 오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권은 두 청년을 16명의 선원을 죽인 '살인마'로 조작했다"며 이 같이 주장했다.이들은 "북한 내부와 수백, 수천 라인이 운영되는 탈북자 '휴민트'들 속에서 그들이 16명을 살해했다는 그 어떤 정보도 들..

  • 북, 한미일 정상 '북핵 대응 군사협력 재개' 합의에 강하게 반발
    한·미·일 정상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를 계기로 북핵 대응 공조를 강화하기로 한 것에 대해 북한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조선중앙통신은 3일 북한 외무성 대변인 문답을 통해 “얼마 전에 있은 나토 수뇌자(정상) 회의 기간 미국과 일본, 남조선 당국자들이 반공화국 대결 모의판을 벌려놓고 우리의 정당한 자위권 행사를 무턱대고 걸고들면서 3자 합동군사연습을 진행하는 문제를 비롯해 우리를 겨냥한 위험천만한 군사적 공동 대응 방안들..

  • 北, 전방부대 작전임무 추가·작계 수정···전술핵 배치 등 핵위협 구체화 우려
    북한이 23일 전방부대의 작전임무를 추가하고 작전계획을 수정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남한지역 작전지도까지 펼친 채 회의하는 장면을 공개하면서 남한을 향한 ‘핵 위협’이 구체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1∼22일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제8기 제3차 확대회의를 주재하고 전선(전방) 부대 작전 임무 추가와 작전계획 수정안, 군사조직 개편 문제 등을 논의했다고 보도했다.통신은 추가된 작전임..

  • 김정은, 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주재...7차 핵실험 시기 결정 주목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열고 군사노선과 국방정책 관철 방안을 논의했다고 22일 밝혔다. 수일간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 이번 회의에서 최근 준비를 마친 7차 핵실험 시기를 결정할지 관심이 쏠린다.이날 조선중앙통신은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제8기 제3차 확대회의가 21일 소집됐다”며 “김 위원장이 회의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은 회의에서 올해 상반기 국가방위사업 전반을 총화하고..

  • 권영세 통일장관, 새 카운터파트로 리선권 통전부장 지목..."허심탄회하게 대화하자"(종합)
    권영세 통일부 장관은 21일 새 남북대화 파트너로 리선권 북한 통일전선부장을 지목하며 허심탄회한 대화를 제안했다.권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 통일부 남북회담본부에서 취임 후 첫 기자간담회를 열고 “우리 정부는 대화를 통해 남북간 모든 현안을 풀어내야 한다는 일관된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며 “저는 통일부장관으로서 언제 어디서든 어떤 형식이든, 리 통전부장과 대화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그러면서 권 장관은 “북한의 도발을 실효적으로 억제하고..

  • 북한 핵실험 임박 속 한미 풍계리 등 면밀감시 돌입
    북한의 7차 핵실험이 임박한 것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재하는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5차 전원회의가 8일 시작되면서 북한의 핵실험 시기가 결정될 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한·미 군 당국은 긴밀한 공조 하에 풍계리 핵시설과 관련 활동에 대한 면밀한 추적·감시에 돌입했다. 한국 정부는 중국 정부에 북한이 추가 도발을 자제하도록 건설적인 역할을 수행해 달라고 요청했다.미국 정부는 북한이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강력 대응한..

  • 김정은 참석 노동당 중앙위 전원회의 시작...핵실험 시기 결정에 관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북한의 주요 정책을 결정하는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5차 전원회의가 8일 시작됐다. 임박한 것으로 추정되는 7차 핵실험 시기를 결정할 지 관심이 집중된다.북한 관영 조선중앙총신은 9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5차 전원회의 확대회의가 8일 소집됐다”고 보도했다.김 위원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는 정치국 상무위원인 김덕훈, 조용원, 최룡해, 박정천, 리병철과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 후보위원,..

  • "북 핵실험 이르면 이번 주말 가능" 전망에 한반도 정세 요동(종합)
    이르면 이번 주말 북한의 핵실험 전망이 나오면서 한반도 안보정세가 요동치는 가운데 새정부의 대미·대중 외교력이 시험대에 올랐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북한의 7차 핵실험 카드는 지난달 출범한 새정부 길들이기를 통해 남북관계에 주도권을 잡는 것은 물론 미국과의 직접협상을 이끌어 내려는 등의 다중 포석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한·미는 북한이 핵실험을 강행할 경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추가 제재와 함께 세컨더리 보이콧 같은 개별 제재도 하겠다는..

  • "김정은 7차 핵실험 준비 점검 위해 정치국 회의 불참"
    북한 최고위급 간부들로 구성된 핵심 정책결정기구인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9차 정치국 회의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불참한 것과 관련해 임박한 것으로 보이는 7차 핵실험 준비 상황 점검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왔다.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8일 “7일 열린 정치국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들을 볼 때 김정은이 반드시 직접 참석해 결정을 내려야 할 중요한 사안들은 없었고 대체로 실무적인 문제들만 논의되었기 때문에 김정은이 굳이 정치국 회의에 참석할..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