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구수환 감독의 ‘부활’, 전국 교육청 지원으로 상영회 시작

구수환 감독의 ‘부활’, 전국 교육청 지원으로 상영회 시작

기사승인 2021. 06. 21. 1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활
구수환 감독의 영화 ‘부활’이 전국 교육청의 지원으로 상영회를 이어간다./제공=이태석 재단
구수환 감독의 영화 ‘부활’이 전국 교육청의 지원으로 상영회를 이어간다.

구 감독은 자신의 SNS에 “이 만남은 민주시민 교육을 담당하는 장학관, 장학사들과 함께 이뤄졌고 영화 ‘부활’이 교육 자료로 활용 가능하다는 사실을 의미하는 긍정적인 반응이 많았다”고 밝혔다.

실제로 영화는 교육청 차원에서 상영이 시작됐다. 장학사와 교사는 영화관에서, 학생들은 학교에서 관람을 이어가고 있다.

구 감독에 따르면 상당히 흥미로운 상황은 초등학교에서 상영 요청과 함께 감독과의 대화까지 이어지고 있다. 구 감독은 “고 이태석 신부의 삶을 어린 아이들에게 알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해 한 차례도 거절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실제로 익산에 있는 한벌 초등학교에서 초등학생들과 다양한 대화를 주고받으며 열기를 체험했고, 전북교육청에서 마련한 영화상영회에서도 반응을 확인했다.

앞으로도 이런 행보는 계속될 예정이며, 구 감독은 이태석 신부의 삶이 민주시민교육의 교과서 역할을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돼 더 집중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